실시간 방송+VOD서비스 앱 2종 맞짱분석 및 다운로드

DMB가 없는 아이폰에서도 실시간 지상파 방송을 시청할 수 있다!




KBS, MBC, SBS 지상파 3사 방송은 우리의 눈과 귀가되는 대중매체의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그리고 저녁에는 드라마와 오락프로를 통해 하루종일 쌓였던 지친 스트레스를 해소해주는 역할까지 하고 있다.

이런 미디어 매체가 생활화된 사회에서 현대인들이 이 없이도 살 수 있을까. 휴대전화가 스마트기기 세대로 변화하면서 현대인들의 미디어 매체 노출도는 더욱 증가하여 더이상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가 되었다.

하지만 아이폰 사용자들은 기기 특성상 DMB를 시청하고 싶어도 시청 할 수가 없다. 때문에 집 밖에서 TV를 시청한다는 것은 불가능한 것이었다. 하지만 지상파 방송을 전문적으로 서비스하는 앱들이 출시되면서 이제는 아이폰에서도 지상파 방송을 시청할 수 있게 되었다.





 맞짱 분석


아이폰뿐만 아니라 모든 스마트기기를 가지고 있는 사용자라면 이제 더이상 지상파 방송을 보기 위해 텔레비전을 켜지 않아도 된다. 지상파 전문 서비스 앱이 등장하면서 이제는 자기전 침대위에서나 커피숍에서 친구를 기다리면서 가볍게 손안에서 방송을 감상할 수 있게 되었다.

이러한 지상파 전문 서비스를 출시한 회사는 대표적으로 티빙(tving)과 푹(pooq)이 있다. 그리고 이번 리뷰를 진행 할 앱 또한 바로 이 티빙과 푹 앱으로 선정하였다. 이 앱들은 현재 지상파 다시보기 서비스를 지원하는 앱중에서 가장 많은 사용자층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그리하여 이번 리뷰에서는 이 두 앱들의 차이점과 특징을 살펴보고 사용자 입장에서, 그리고 개발자 입장에서 냉철하게 평가해보자. 우선, 본격적인 리뷰에 들어가기에 앞서 이 두 앱들은 현재 유료 서비스임을 독자들에게 미리 알린다.




그렇다면 앱의 디자인과 구성을 살펴보자. 리뷰 순서는 위 왼쪽의 티빙 앱과 오른쪽의 푹 순서로 작성되었다.
먼저 왼쪽의 티빙 앱이다. 앱 초기화면은 현재 실시간으로 방송되는 프로그램들의 리스트가 나열되고 하단에 주메뉴들을 위치하는 프레임으로 구성하였다. 이 때 나열되는 방송 리스트들은 지상파 3사 방송과 CJ계열사의 케이블 방송들을 볼 수 있다. 특이한 점은 방송 리스트 옆에 현재 방송을 시청하는 사용자들의 비율을 알 수 있는 시청률지수가 표기된다는 점이다. 작지만 세세한 이 서비스는 유사 앱중에서 독자적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라 구성면에서 좋은 점수로 평가하였다.

다음은 푹 앱으로 가보자. 이 앱의 초기화면은 티빙과 조금 다르다. 현재 방송중인 리스트들이 나열되는 티빙과는 달리 푹 앱에서는 현재 화제되고 있는 방송들의 이미지들이 리스트되고 있다. 현재 방송되고 있는 방송 리스트를 보려면 상단에 위치한 별도의 메뉴버튼을 참조해야 한다는 점에서 사용성 측면에서 약간 떨어진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앱 화면을 가로로 구성한 점은 독특하다고 할 수 있다. 방송을 시청하려면 단말기 특성상 세로로 풀화면을 보기 힘들어 늘 가로로 이용해야 하는 불편함을 애초부터 화면구성을 가로로 하여 편의를 준 것도 배려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앱의 디자인과 구성면에서는 티빙(tving) 앱이 약간 더 우세



다음은 본격적인 앱의 시청화면으로 들어가보자.

먼저 왼쪽의 티빙 앱을 보자. 이 앱의 시청화면은 매우 간단한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다. 터치하여 나오는 상단의 메뉴바를 통해 방송을 즐겨찾기 할 수 있고, 옆의 아이콘으로 방송의 정보를 볼 수 있는 화면으로 넘어 갈 수 있다. 또한 화면의 비율을 설정할 수 있는 버튼까지 자리하고 있다. 재생화면의 아래로는 다른 채널로 이동할 수 있는 방송 리스트가 나열되며, 시청자들끼리 실시간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채팅공간도 마련하였다. 만일 시청하고 있는 방송의 화면을 가로로 넓게 보고 싶다면 별도의 버튼 없이 단말기에 내장되어 있는 중력센서를 이용하여 화면을 기울여 전환을 할 수 있다.

다음은 푹 앱을 보자. 이 앱에서 방송을 처음 시청하게 되면 위와 같이 시청화면에 대한 기능들을 자세하게 설명해주는 메뉴얼이 팝업된다. 그도 그럴것이 푹 앱에서는 티빙 앱과는 달리 방송화면에서 지원되는 메뉴들이 상당하다. 먼저 상단에 위치한 메뉴로 돌아가는 버튼과 편성표 보기 버튼, 채널 검색 버튼등이 자리하고 하단에 방송 추천버튼과 찜하기 버튼, 업로드 알림, 다운로드, 회차보기 버튼들이 구성되어 있다. 하단에 위치하는 기능들은 주로 앱의 계정이 로그인 되어야 이용할 수 있는 메뉴인데, 업로드 알림과 다운로드 기능은 이 앱이 가지는 특이점이라고 볼 수 있다.

업로드 알림 버튼을 누르면 해당 프로그램의 다음 회차 VOD가 업로드 될 시 내 기기로 별도의 알림을 주어 사용자가 잊어버릴 수 있는 부분을 챙길 수 있도록 서비스 한다. 이 기능은 평소 드라마를 즐겨보거나 애청하는 프로그램이 있는 사용자에게 아주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옆에 위치한 다운로드 서비스를 이용하면 유료 사용자의 경우 해당 방송을 기기에 담아 언제든지 다시 재생 할 수 있는 소장용 성격의 기능을 한다고 할 수 있다.


앱의 서비스 구성과 완성도 면에서는 푹(pooq) 앱이 우승








 좋은점¿ 나쁜점?


그렇다면 이번에는 단편적으로 앱의 좋은점과 나쁜점을 찾아보자.

먼저 티빙 앱의 좋은점으로는 케이블 채널의 지원을 가장 꼽고 싶다. 티빙의 회사 역시 CJ계열이다보니 앱에서 제공되는 채널또한 CJ계열의 케이블 채널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tvN과 JTBC, Olive, 채널A, 온게임 넷 등등 CJ계열이 아니더라도 주요 케이블 채널의 방송들도 같이 지원되어 시청할 수 있는 채널의 폭을 대폭 늘렸다. 따라서 지상파 방송을 보기 위해 앱을 이용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다양한 케이블 채널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니 이 점에서는 매우 유익하다고 할 수 있다.

만일 방송을 시청하고 싶다면 앱상에서 이용권을 구입하여 이용할 수 있다. 현재 티빙에서는 실시간 지상파와 그 밖의 유료채널들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는 이용권을 정기권 기준으로 월 2900원에 구매 할 수 있다.

하지만 이 앱에도 아쉬운 점은 존재한다. 무료 사용자가 지상파 방송을 보기 위해 방송에 접속을 하면 위와 같이 미리보기 영상 팝업이 뜨면서 약 30초간 영상을 제공 해준다. 타 방송 앱의 무료 미리보기 시간이 약 3분정도인 것으르 감안한다면 티빙의 30초 제공 미리보기는 매우 아쉬운 부분이라 할 수 있다. 또한 앱의 완성도 부분에서는 최적화가 덜 되었는지 프로그램 시청 도중 앱이 종종 튕긴다고 하는 사용자들도 더러 존재하니 개발자는 이 점을 신경써야 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푹 앱의 장단을 찾아보자.

필자가 느낀 이 앱의 좋은점은 무료 채널의 구성이다. 티빙 앱에서는 지상파 방송에 대해 전면 유료화를 실시하고 무료 사용자들이 이용할 수 있는 컨텐츠로는 기타 케이블 방송들뿐이었다. 하지만 푹 앱에서는 지상파 방송들을 자체적으로 무료 재방송을 하는 컨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따라서 과거에 보고 싶었던 방송이나 놓쳤었던 방송, 그리고 영화들을 무료 푹 채널을 통해 무료 사용자들도 시청 할 수가 있다.

하지만 아쉬운 점으로는 다양한 케이블의 채널을 푹 앱에서는 찾아 볼 수 없다는 점이다. 티빙의 경우 CJ계열 방송과 제휴되어 다양한 채널들을 시청 할 수 있었지만 푹 앱에서는 상황이 그렇지가 않다. 때문에 자체적 방송 컨텐츠를 구성하여 사용자들에게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는 것이다. 이로 볼 때 티빙은 다양한 케이블 방송의 목적을 두었다고 할 수 있고, 푹 앱은 지상파에 특화된 서비스 제공에 목적이 있다고 할 수 있다.

사용자들은 이 푹 앱의 편성표를 잘만 이용하면 무료 계정에서도 양질의 VOD서비스와 무료 영화 서비스를 이용할 수가 있다. 또한 티빙에서 제공하지 않는 애니맥스와 디즈니 채널을 푹 에서는 무료로 서비스 하고 있으므로 어린자녀를 가진 부모들 입장에서는 매우 유용할 것이다. 게다가 지상파를 포함한 유료채널을 시청하는데 30초를 제공하는 티빙과는 달리 푹 앱에서는 무려 3분을 제공하고 있으니, 약간의 귀찮음과 수고를 동반한다면 무료 사용자들도 유료 채널들을 노력으로 극복할 수 있다는 점도 좋은 점수로 평가한다.

하지만 앱상에서 이용권을 구매하는 부분에서는 매우 실망스럽다. 유료채널의 실시간 시청과 VOD서비스를 이용하는 이용권을 구매하는데 13.99달러라는 결제비용을 요구한다. 하지만 푹 웹사이트를 이용하면 11,900원에 결제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금액적인 차이를 두었다는게 아쉽다. 또한 웹 사이트를 통하면 지상파 실시간 방송을 시청할 수 있는 이용권을 월2900원에 구매 할 수 있는데, 앱상에서는 이 결제 부분을 구현하지 않았다. 따라서 이 앱을 좀 더 경제적으로 이용하고자 한다면 웹사이트상에서 이용권을 구입하는 것을 추천한다.





▼▼▼ 리뷰에 사용된 실시간 방송 앱 다운로드 ▼▼▼


<iOS>

티빙(tiving) : https://itunes.apple.com/kr/app/tving-for-iphone/id400101401?mt=8
푹(pooq) : https://itunes.apple.com/kr/app/pooq-for-iphone/id536543264?mt=8


<안드로이드>

티빙(tiving) :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net.cj.cjhv.gs.tving
푹(pooq) :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kr.co.pooq.android.phone.v2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