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에이치마인드 ' 2013 게임 넥스트:올스타즈' 참가


엠에이치마인드가 내일부터 열리는 ' Game Next 올스타즈 컨퍼런스' 에 부스를 마련해 탭투페이와 그외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


장   소 : 신도림역 테크노마트 11층 그랜드볼룸 

일   시 : 2013년 1월 29일 ~ 2013년 2월 1일,  10:30AM ~ 7:00 PM

시간표 : 아래의 URL주소 참조 

https://docs.google.com/spreadsheet/ccc?key=0AuOwmnKwxXvodDhDRUhwRVhzdWZWSVAyTDg3UkxuaEE#gid=0


이번 컨퍼런스는 국내 유수의 모바일 스타트업 기업과 해외 정상 모바일 게임 개발자들을 위한 행사로서 5개국, 62개 회사, 70개 세션이 진행되며 1월 29일부터 2월 1일까지 4일간에 걸쳐 진행되는 만큼 풍성한 만남이 예견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에는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는 물론, 국내 기업인 넥슨, NHN등 국내 메이저 기업 상당수가 참여해 기대가 되는 행사입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엠에이치마인드가 전시 부스를 마련해 네이버 앱스토어와 윈도우 스토어 기반의 인앱결제 솔루션인 탭투페이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며,  저렴한 수수료 8~ 16%(결제수단별 차등), 각종 상품권결제 및 신용카드 결제, 해외결제 지원을 하는 만큼 이번 행사에서 활약이 두드러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 2013년 게임 넥스트 : 올스타즈 ' 행사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와일드카드 공식 블로그 (wildcard-co.com)를 통해 알아보실 수 있습니다.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NHN, '검색파워' 앞세워 앱스토어 선전

유료앱 판매 후 사용자 6배 증가
네이버 검색 영향력 앱스토어 사용으로 이어져




NHN이 ‘검색파워’를 앞세워 애플리케이션 장터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다. 후발주자지만 구글과 애플, SK텔레콤 등 통신사와 승부에서도 밀리지 않는다는 분석이다. 

12일 NHN에 따르면 앱스토어에서 유료앱을 판매한 지 한 달 만에 방문자수가 6배 이상 증가하는 등 빠르게 사용자가 늘어나고 있다. 네이버 앱스토어에서 시간을 보내는 페이지뷰(PV)도 6배 증가했다. 


NHN은 지난 10월 31일부터 유료 애플리케이션 판매를 시작하며 구글과 애플, SK텔레콤 등 통신사와 앱스토어 경쟁에 돌입했다. 이미 선발 업체들이 시장의 99%를 차지하고 있는 상황에서 NHN의 시장공략이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그러나 NHN은 네이버 검색서비스 연동과 12시간 무료 앱 이벤트 등을 내세워 사용자를 확대하고 있다. 

특히 사용자가 네이버에서 앱을 검색하고 클릭 한 번으로 앱스토어에서 바로 앱을 내려받을 수 있도록 한 전략이 통했다. 네이버의 국내 모바일 검색 점유율은 68.56%로, NHN은 검색을 통해 네이버 앱스토어를 방문하고 설치하는 사용자가 더 많아질 것으로 보고 있다. NHN에 따르면 현재 네이버에 검색어를 입력해 나오는 정보 중 15%가 앱과 관련된 것이다. 

이와 함께 특정 앱을 하루 하나씩 12시간 동안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도 성공을 거뒀다는 평가다. 이벤트 대상 앱은 12시간 동안 최고 21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는 등 인기를 끌었다. 개발자가 준비한 서버가 부족해 NHN이 지원에 나섰을 정도다. 

NHN은 앞으로 네이버의 영향력을 활용하고 개발사를 지원하는 정책을 추가로 발표해 앱 장터 시장에서 점유율을 늘려갈 전략이다. 

먼저 개발사의 앱을 네이버 온라인 메인화면이나 모바일 메인화면에 노출해주고 검색 결과에도 표출할 예정이다. 이 경우 개발사는 시간당 2000만원이 넘는 광고를 무상으로 지원받는 셈이다. 

또한 NHN은 개발사의 개발, 운영, 마케팅, 수익 보장 등을 모두 지원하는 새로운 프로그램도 준비하고 있다. 개발사 지원을 강화해 네이버 앱스토어에 등록하는 앱 수를 늘릴 계획인 것. 

NHN 관계자는 “네이버에도 앱스토어가 있다는 사용자 인식을 확산시켰다”며 “내년 상반기에는 애플이나 구글, 통신사, 카카오톡 등이 플랫폼 파워를 본격적으로 가늠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XML



[원문기사보기] http://www.edaily.co.kr/news/NewsRead.edy?SCD=DC16&newsid=02214006599757864&DCD=A01405&OutLnkChk=Y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