앱 개발자, 세명 중 1명은 매출 전무..

플랫폼별 수익현황, iOS수익모델 유료앱 55%, Android수익모델 광고 41%


최근 iOS와 안드로이드 마켓에 앱을 런칭한 개발자들의 수익모델 및 수익현황을 조사한 데이터가 있어 포스팅합니다.

앱을 개발자분들이 참고하시면 좋은 내용인 것 같구요, 더 많은 개발사와 개발자들이 더 많은 수익을 창출하길 바랍니다. 

저희도 앱 개발사로서 분발해야겠네요^^ 모두들 화이팅입니다~~!!! 

어제 쉬어서 오늘이 꼭 월요일 같은 기분이 드네요 ㅎㅎ  불금과 멋진 주말 보내세요!!



글로벌 앱 개발자들 중 10명에 세명꼴은 앱을 통해 매출을 전혀 내고 있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또 손익분기점을 맞추지 못하는 개발자들이 지난해보다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앱마케팅 업체인 앱프로모가 앱 개발자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내놓은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앱 개발자들의 35%는 모바일광고를 통해 매출을 거두고 있고, 19%는 앱내 구매방식을 채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iOS 개발자의 경우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한 매출 모델은 유료앱이었고, 안드로이드 개발자는 광고로 파악됐다. 개발자들의 매출 비중에서는 iOS 개발자의 경우 55%를 기록한 ’5.000달러 이하’였으나, 안드로이드 개발자는 ’1,000달러 이하’로 64%가 여기 해당했다.

앱 개발자의 26%는 전혀 매출을 올리지 못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안드로이드 개발자의 41%가 여기에 해당했고, iOS 개발자 중에서는 10%가 매출이 전혀 없다고 답했다. 이는 무료 앱이 대세로 자리잡은 것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35%에 불과했던 무료 앱이 올해는 63%로 두배 가량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안드로이드의 경우 iOS에 배해 두배 이상 무료 앱이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때문에 손익분기점을 넘지 못하는 개발자들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조사 때에는 손익분기점에 도달하지 못하는 개발자들이 59%였던 것에 비해 올해는 67%로 8%포인트 증가했다. 특히 안드로이드 개발자는 73%가 손익분기점을 넘지 못해 iOS 개발자의 58%에 비해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안드로이드 앱 중에서 매출이 전무한 앱의 비중은 아이폰의 네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앱 개발자들의 가장 큰 고민은 ‘어떻게 자신의 앱을 노출할 것인지’로 나타났고, 뒤를 이어 ‘수익화,’와 ‘앱의 비즈니스화’ 등의 순으로 꼽았다.



저작자 표시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