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우8 스토어의 파격 “앱내부결제는 자율로”


마이크로소프트는 윈도우8을 발표하면서 응용프로그램을 구입할 수 있는 ‘윈도우 스토어’를 열었다. 이 윈도우 스토어는 우리가 스마트폰에서 흔히 쓰고 있는 앱스토어나 플레이 마켓같은 앱 장터다.

하지만 아직 이 장터에는 윈도우8용 앱이 많지 않다. 마이크로소프트로서도 윈도우8의 영향력을 키우려면 윈도우 스토어에 앱을 가득가득 채우는 것이 가장 시급한 일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꽤 달콤한 정책을 꺼내놓았다. 기본 정책은 7대3이다. 윈도우 스토어에서 유료 앱이 팔리면 마이크로소프트는 그 가격의 30%를 수수료로 떼고 나머지 70%를 개발자에게 지불한다. 이는 애플이나 구글의 정책과 똑같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여기에 또 하나의 옵션을 걸었다. 앱이 2만5천달러 이상 팔리면 수수료를 20%로 낮추겠다는 것이다. 그리고 앱내부결제를 통해 판매되는 것은 개발자가 100% 수익으로 가져갈 수 있도록 하는 정책을 제시했다. 개발사로서는 아주 달콤한 정책이다.

여기에서 눈여겨 봐야 할 것은 앱내부결제다. 이 문제는 요즘 iOS와 안드로이드 생태계에서 아주 예민한 문제가 되고 있다. 애플과 구글은 앱 안에서 아이템이나 콘텐츠를 구입할 때에도 앱 판매와 마찬가지로 30%의 수수료를 물리고 있다. 얼마 전까지 이 결제 시스템 대신 외부 결제 시스템을 쓰기도 했지만 애플은 이를 완전 차단했고 구글도 머지 않아 이를 막고 구글 자체 결제 시스템만 쓰도록 할 계획이다.

이는 요즘 적잖은 논란거리다. 플랫폼 제공자 입장에서는 앱 구입과 마찬가지로 콘텐츠 다운로드에도 스토어의 자원을 쓰고 있기 때문에 그에 따르는 비용을 요구하는 것도 무리는 아니다. 수수료를 피하기 위해 깡통앱을 무료로 등록하고 내부 콘텐츠들을 유료로 팔아 장터에서 유·무료 개념이 흐려지는 현상도 막아야 한다. 하지만 개발자 입장에서는 자유로운 영업을 가로막는 플랫폼 권력의 횡포로 느껴질 일이다.

윈도우8은 앱내부결제 시스템을 공개적으로 개방하는 첫 번째 운영체제다. 물론 윈도우폰8도 똑같은 정책이다. 시장 영향력 때문에 공격적인 정책을 꺼내놓은 것이다. 이를 증명이라도 하듯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체 결제 시스템을 아예 만들지 않았다. 이후 애플이나 구글처럼 앱 장터가 자리잡은 뒤에는 성공 결제 시스템을 도입할지 모를 일이지만 아직까지는 개발자들이 이 혜택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

하지만 결제는 늘 어려운 일이다. 특히나 금융 관련 규제가 많은 국내 인터넷 환경에서는 더욱 그렇다. 국내에는 엠에이치마인드의 탭투페이가 가장 먼저 윈도우8용 결제 시스템과 소프트웨어 개발도구(SDK)를 내놓았다. 마이크로소프트도 이를 주목하고 있다. 개발자들은 ‘정말 마이크로소프트가 앱 내 결제를 열어줄 것인가’에 대한 색안경을 끼고 있는 분위기여서 실제 국내 환경에 맞춘 결제툴이 등록되고 영업을 시작하는 것을 기다리고 있다.




탭투페이는 현재 윈도우 스토어에 앱으로 등록되어 있다. 다른 앱들이 앱 내 결제가 필요하면 탭 투페이로 연결해 값을 지불할 수 있다. 탭투페이는 SDK로도 제공돼 필요하면 애플리케이션 안에 심을 수도 있다. 앱 안에 포함하면 약 300kB정도의 용량이 늘어난다. 엠에이치마인드는 윈도우8이 쓰는 C++, C#, 비주얼베이직, 자바스크립트 등 앱 개발 환경에 맞춘 각각의 SDK를 무료로 제공한다. 윈도우8과 윈도우폰8의 커널 통합으로 인해 윈도우폰용 결제 시스템도 마련해두었다고 전했다.

탭투페이를 통한 판매 수수료는 결제금액의 12%다. 앱을 구입할 때 내는 30%에 비하면 훨씬 저렴하다. 이 차이가 어떤 효과를 낼지는 지켜봐야겠다. 수수료가 이 정도 벌어진다면 마이크로소프트로서는 윈도우 스토어에서 무료인 줄 알고 내려받았다가 앱내 결제로 제한을 풀어야 정상적으로 작동하는 앱들이 쏟아질까 걱정을 할 법도하다. 개발사 입장에서는 불법 복제를 막을 수 있고 수수료도 18%나 아낄 수 있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소비자로서는 현재 iOS와 안드로이드의 콘텐츠를 구매하면 달러로 결제되던 것 때문에 환전 수수료를 내던 것을 줄일 수 있는 이점이 있다.

탭투페이는 아직까지는 문화상품권, 해피머니상품권 등 6가지 상품권과 휴대폰을 통한 결제만 가능하다. 온라인에서 가장 중요한 신용카드 결제는 조금 기다려야 한다. ISP 등의 기존 결제 방식을 벗어나 별도 인증 방식을 적용하기 위해서다. 윈도우8은 기존 윈도우 환경의 결제 방식과 달라서 엑티브엑스를 쓸 수 없고 공인인증서는 필요하다. 애플이나 구글처럼 신용카드 정보를 보관했다가 비밀번호 입력만으로 결제하는 방식은 우리나라에서는 금융법상 불가능하다. 현재 결제 대행 업체들이 윈도우8이나 스마트폰에서 활용할 수 있는 새 신용카드 인증 방식을 내놓고 있어 탭투페이에도 적용을 앞두고 있다.

어떻게 보면 윈도우는 우리나라 인터넷 상거래에 가장 잘 맞출 수 있는 플랫폼인 셈이다. 이전에 없던 파격적인 카드를 꺼내든 윈도우 스토어의 정책이 윈도우8을 빠른 시간 내에 띄울 수 있을지, 다른 영향을 끼칠지 지켜볼 일이다.



[원문기사보기] http://www.bloter.net/archives/133030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윈도8용 인앱결제 서비스 ‘탭투페이’ 출시



엠에이치마인드(대표 김호진)는 마이크로소프트(MS)의 차세대 운영체제(OS) 윈도8용 인앱결제(IAP) 서비스 ‘탭투페이’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국내에서 윈도8에 최적화된 IAP는 탭투페이가 처음이다.

 

지난해 10월 안드로이드용 IAP로 출발한 탭투페이는 현재 80여개 제휴사를 확보, 120여개의 앱에 적용된 상태다. 올해 7월 기준 60만건이 넘는 결제를 기록하고 있다.

 

윈도8용 탭투페이는 신용카드와 휴대폰 소액결제를 비롯해 문화상품권, 해피머니상품권 등 총 6종의 선불 상품권 결제를 지원한다. 해외 결제도 가능하며 수수료가 타 서비스에 비해 3분의 1 가까이 저렴하다.

 

회사측 관계자는 “윈도8용 탭투페이는 C#, C++, VB, HTML5등 다양한 언어를 지원하도록 설계, 처음 접하는 개발자도 한두시간이면 쉽게 적용할 수 있을 만큼 쉬운 것이 특징”이라며 “국가별로 가능한 결제수단을 지속적으로 추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윈도8에 최적화된 `탭투페이` 이용 화면


전하나 기자  hana@zdnet.co.kr    

[ 원문기사 보기]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21101144422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

탭투페이 최신 라이브러리 배포합니다.



BillSimple v1.7.zip



그간 제휴사 여러분들의 요청사항들을 반영하여 새롭게 업데이트 하였습니다.

눈에 띄는 업데이트 내역은 아래와 같습니다.


1. 선불 상품권 적용 :

  - 해피머니상품권, 도서문화상품권, 게임문화상품권 적용 (문화상품권, 틴캐쉬는 5월말 예정)

  - 청소년들도 상품권을 이용하여 자유롭게 결제가 가능

  - 로그인 방식과 PIN번호 입력방식 지원

  - 갤럭시탭 또는 갤럭시 플레이어등 Wi-Fi전용 모델을 통해서도 결제가능


2. 키즈홀드 옵션 기능 적용 :

  - 아이들의 실수로 인한 결제 방지를 위하여 결제시 별도의 개인인증번호 입력

  - 사용자의 선택에 따라 설정이 가능

  - 별도로 제공되는 탭투페이 관리자 사이트에서도 설정이 가능


3. 기타 버그 수정 :

  - 중복결제 방지

  - 결제결과 데이터 연동기능 강화

  - 결제요청 직후 뒤로가기를 눌러 종료시 앱이 꺼지는 현상 수정

  - 인증오류 발생시 인증번호를 요청하여 결제할 수 있는 추가 프로세스 제공


저작자 표시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