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도폰 마켓플레이스, 1년간 앱 두 배 이상 증가올해 7만5000개 새 앱 추가


윈도폰 마켓플레이스가 올해 7만5000개의 신규 애플리케이션(앱)을 추가로 등록, 전체 앱 수가 두 배 이상 증가했다.

더버지 등의 주요 외신은 27일(현지시간) 올 한해 마이크로소프트(MS)의 윈도폰 마켓플레이스에 7만5000개의 신규 앱이 출시됐다고 보도했다.

MS는 지난 10월 자사 윈도8 이벤트에서 마켓플레이스의 앱 수가 12만개에 달한다고 밝혔다. 현재 애플 앱스토어나 구글플레이가 보유하고 있는 앱 수가 70만개를 넘어섰다. 그러나 10만개의 앱 수를 달성하는데 걸린 시간이 MS가 구글플레이보다 짧다는 데 업계는 주시하고 있다.

앱 10만개 달성하는 각 앱 마켓별로 소요된 기간은 윈도폰 마켓플레이스가 19개월, 구글플레이가 24개월, 앱플 앱스토어가 16개월이다.

또한 MS는 윈도폰 마켓플레이스의 상위 50위 앱 가운데 46개가 윈도폰8 용 앱이라고 밝혔다. 윈도폰 사용자는 평균 54개의 앱을 다운로드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애플은 지난 9월 iOS 사용자들이 평균 100개 이상의 앱을 내려받는다고 밝혔다.



[원문기사 보기] http://www.it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753






신고

설정

트랙백

댓글